즐겨찾기 추가 2021.04.22(목) 23:08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라이브 방송
모바일 뉴스
인기영상
English 日文 中文

서울 빈집이 정원·주차장으로···주민 편의시설로 재탄생

2021-04-01(목) 16:07
[에코환경일보뉴스=이 겸 기자] 장기간 방치된 빈집을 임대주택이나 주민생활편의시설로 리모델링해 공급하는 서울시 ‘빈집 활용 도시재생 프로젝트’를 통해 7개 자치구의 11채 빈집이 주민 생활편의시설로 탈바꿈했다.

31일 서울시에 따르면 흉물로 방치됐던 금천구 시흥동의 빈집은 ‘동네정원’으로 재탄생했다.

지역에 휴식 공간이 부족하다는 점을 고려해 빈집을 철거한 후 조성했다.

동대문구 답십리동의 빈집은 ‘마을텃밭’으로 바꿔 주민들이 집 주변에서 건강한 식재료를 재배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시는 이번에 11채 빈집을 생활SOC시설로 조성한데 이어 올해 추가 55개소를 생활SOC로 조성하는 등 2022년까지 총 120개소의 빈집을 생활SOC로 재생할 계획이다.

류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빈집을 활용해 지역 주민에게 꼭 필요한 생활SOC 시설로 제공하는 것은 지역에 활력을 더하고, 도심의 흉물이었던 빈집을 지역의 자산으로 만드는 것”이라며 “청년·신혼부부 등 주거취약계층에게 임대주택을 공급하고, 주민생활편의시설을 조성하는 등 빈집의 활용도를 계속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겸 기자 news@sdatv.co.kr
        이 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고충처리인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가50079/ 최초등록일:2015년 5월 18일 / 제호:에코환경일보 / 발행인:이신동
본사: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홈페이지:www.에코환경일보.com / 개인정보취급방침:이신동
전화:(02)571-9302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신동
에코환경일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